입시·논술

대학입시는 성적순이 아닙니다. 전략입니다.

합격자인터뷰

TG교육그룹을 빛낸 자랑스러운
합격자들의 합격전략을 공개합니다.
TG교육그룹의 특별한 성장신화! 이제 여러분이 주인공입니다.

조선대학교/에너지자원공학과,러시아어과 오O경

목록보기
앞으로 시작이 궁금한 오O경
1. TG를 선택한 이유

어렸을 때부터 학원을 다니면서 공부를 해서 그런지 항상 누군가에게 의지를 해야만 공부를 하는 습관이 있었습니다. 숙제와 처벌이 있어야만 공부를 하는 그런 습관같은 거죠. 그러나 제 주위에 좋은 대학교를 간 친구들을 보면 자신이 무엇이 필요한지 알고 그걸 타인이 아닌 자기 스스로 찾아 부족한 부분을 누구보다도 더 노력해서 훈련해나가더라고요. 그런 점이 전 부족하다 느껴 혼자 공부하는 힘을 길러보고 싶어 독재를 선택했지만 사람이 갑작스럽게 변하는 건 힘들 것 같아 생활관리만 해주는 학원을 알아보던 중 TG가 이런 조건에 맞는 것 같아 다니게 되었습니다.

2. 공부법

국어 : 비문학 실력이 정말 부족해서 전 예비 매3 비문학부터 풀기 시작했습니다. 그걸 최대한 빨리 국어지문 읽는 감을 익히고 다음 매 3 비문학과 문학을 풀기 시작했습니다. 그와 동시에 국어의 개념이 부족하다 느껴져 EBS 윤혜정의 나비효과 책을 같이 보면서 공부를 했습니다. 문법은 고등학교 때까지 봤던 책을 가지고 시간을 매일 정해 개념학습을 한 뒤 그날 배웠던 개념들을 책을 보지 않고 백지나 칠판에 마인드맵이나 혹은 찬찬히 써내려가며 머릿속에 있는 개념들을 정리해 나가는 방식으로 공부했습니다.
수학 : 일단 EBS교재와 인강을 한번 끝내고 (수업시간에 선생님이 하신 말씀은 토시하나 놓치지 않고 적었습니다!) 인강쌤의 수업이 녹아들어간(?) 교재를 가지고 복습하는 방식의 공부를 했습니다. 그 개념정리 공부가 끝나면 기출문제 30개씩 풀며 수능수학에 대한 유형을 익혔습니다.(+ 21,30번같은 어려운문제에 대한 사고력도!)
영어 : 처음에 영어도 감이 많이 떨어져 있는 상태여서 일단 하루 4문제 풀고 4문제 해석하고 하는 식으로 형식적이고 미사여구같은 부분까지 해석해 답지와 비교하며 고쳐나가는 연습을 해서 영어를 읽는 데에 속도를 좀 붙이게 되었고 그다음엔 8지문씩 계속 익숙해지면 지문량을 늘려가며 독해력을 기르려 노력했고 매일 단어시험을 보며 어휘력을 길렀습니다.
사회탐구 : 역시 EBS로 개념을 잡고 부원장 선생님과 함께 기출문제를 시간 안에 풀어보려는 훈련을 했습니다.

3. 학원에서 받았던 도움에는 어떤 것이 있는가

제가 그냥 혼자 공부할 때는 몰랐었는데 학원에서 과목담당 선생님께 질문을 하면서 제가 가지고 있는 사고방식과 나쁜 습관(국어 같은 경우 그냥 습관적으로 아무 생각 없이 글자를 읽는 습관)등을 알아가기 시작했고 그걸 통해 제 문제점을 알고 더 효율적인 자습방법을 알려주셨습니다. (한마디로 점수가 오르는 공부법을 알려주신거죠!)
또 원장선생님과의 상담을 통해 저를 붐업(?)시켜주시고 고민 상담을 통해 공부에만 집중할 수 있게 해주셨던 것이 많이 기억에 납니다! ㅎㅎ
또 즐겁게 학원생활을 할 수 있던 요인 중 하나가 부원장쌤이었는데 같이 장난도 치며, 캐릭터가 너무 재밌으셔서 안 그래도 우울한 수험생활을 그나마 잘 견딜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4. 수험생활의 원동력은?

전 수능에 한이 맺힌 스타일이라..ㅎ정말 진심어린 노력을 했는데도 이룰 수 없다는 건 너무 슬프잖아요? 그래서 억울함의 감정을 가지고 에너지원삼아 공부했습니다. 또 힘이 들 때 마다 나보다 못사는 사람들 더 억울한 삶을 살고 하루하루 각박하게 살아가는 사람들이 있다는 것을 생각하며 나는 그래도 이정도면 감사한거다 라는 생각으로 공부했습니다.

5. 1년의 공부를 시작하는 후배들에게 남기고 싶은 조언과 팁

흐... 정말 힘들겠지만 그래도 보다 나은 나를 만들고 싶은 마음에 다시 도전하는 거니까 혹시나 죄책감 같은 게 있다면 하루라도 빨리 버리고 즐겁게 공부했으면 합니다.

6. 대학교에 합격한 소감과 앞으로의 포부

이제 시작이죠!!

7.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

선생님들이 정말 좋으셔서 기억에 많이 남아요.. 진심을 다해 고민을 들어 주시고 뭔가 학생과 선생님과 소통을 하는 학원이라는 생각이 정말 요즘 보기 드문 학원이라는 생각이 많이 듭니다. 물론 입시 학원에선 학생들의 성적이 중요하지만... 봉선TG는 학생들을 성적으로 보는 게 아닌 그냥 그 학생으로 보는 그런 분위기가 전 너무 좋았습니다.